2019.06.17 (월)

  • 구름많음동두천 17.9℃
  • 흐림강릉 15.5℃
  • 흐림서울 18.4℃
  • 구름많음대전 17.9℃
  • 흐림대구 18.8℃
  • 구름많음울산 15.6℃
  • 구름많음광주 18.2℃
  • 구름많음부산 17.8℃
  • 구름많음고창 15.6℃
  • 흐림제주 17.9℃
  • 흐림강화 16.8℃
  • 흐림보은 16.7℃
  • 구름많음금산 15.9℃
  • 구름많음강진군 17.6℃
  • 구름많음경주시 16.0℃
  • 구름많음거제 17.4℃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전체기사



배너

포토뉴스


배너
영주경찰서,노인학대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 청문감사관실 부청문감사관 경위 임재경. 우리사회가 고령화되면서 노인학대가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예로부터 효(孝의)의 나라로 잘 알려진 우리나라에서 노인학대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은 참으로 안타까운 현실이다. 현재 우리나라는 65세 이상 인구가 전체 인구의 7% 이상을 차지하는 ‘고령화 사회’에 접어들고 있고 이에 따른 크고 작은 사회적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 그중 가장 큰 문제로는 ‘노인학대’를 들 수 있으며, 실질적으로 보건복지부에서 65세 이상을 대상으로 실태조사 결과 ‘학대 피해 경험이 있다’고 응답한 노인이 약 10%로 나타났다. 노인복지법에는 ‘노인학대’란 노인에 대하여 신체적, 정서적, 성적, 폭력 및 경제적 착취 또는 가혹행위를 하거나 유기 또는 방임하는 경우를 의미하며 UN에서는 2006년부터 노인학대에 대한 인식 제고와 학대방지를 위해 매년 6월 15일을 ‘세계노인학대 인식의 날’로 지정하였고, 우리나라 역시 2017년부터 ‘노인학대 예방의 날’로 지정해 관련 기관에서 노인학대방지를 위한다는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하지만 노인학대는 주로 자녀, 며느리 등 가족이나 친족에 의해 발생한다는 특성상 피해자 스스로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