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3 (목)

  • 구름조금동두천 -6.5℃
  • 맑음강릉 -0.2℃
  • 구름조금서울 -4.1℃
  • 맑음대전 -4.5℃
  • 맑음대구 -1.2℃
  • 맑음울산 -0.8℃
  • 맑음광주 -0.1℃
  • 맑음부산 0.1℃
  • 구름많음고창 0.6℃
  • 흐림제주 6.2℃
  • 흐림강화 -3.2℃
  • 맑음보은 -9.6℃
  • 맑음금산 -10.0℃
  • 구름많음강진군 -2.0℃
  • 맑음경주시 -0.1℃
  • 맑음거제 -0.9℃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치

전체기사 보기

실시간




배너

인물 & 탐방

내년 외식시장 이끌 3대 트렌드는 ‘뉴트로·비대면·편도족’ 내년 외식 시장을 이끌 핵심 트렌드로 ‘뉴트로 감성’, ‘비대면 서비스화’, ‘편도족의 확산’이 꼽혔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12월 13일 서울 서초구 aT 센터에서 열리는 ‘2019 외식소비 트렌드 발표대회’에서 이 같은 선정 내용을 발표한다고 12일 밝혔다. 농식품부와 aT는 2014년부터 매년 외식 트렌드 조사와 전망대회 개최를 통해 외식업계 경영자의 의사결정을 지원하고, 소비자와의 정보소통을 꾸준히 추진해 왔다. 이번에 발표된 2019 외식 트랜드의 키워드는 소비자 3천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2018년의 외식소비행태를 분석하고, 이를 전문가 20인과의 인터뷰를 통해 세가지 키워드가 도출됐다. 우선, ‘뉴트로 감성’은 익숙하지 않은 옛것(아날로그 감성)들이 젊은 세대에게 신선하고 새로운 것으로 느껴져 인기를 끌고 있는 현상을 의미한다. 뉴트로는 음식에 제한되지 않고 간판·디자인·건축 등 다양한 분야에서 나타나고 있으며, 소비자의 감성을 자극하는 특성을 고려해 ‘뉴트로 감성’이 키워드로 꼽혔다. 외식분야에서는 골목상권에 대한 관심증가가 이러한 현상을 대표한다. ‘비대면 서비스화’는 패스트푸드나 편의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