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01 (목)

  • 구름많음동두천 16.2℃
  • 흐림강릉 15.9℃
  • 구름많음서울 16.8℃
  • 박무대전 18.1℃
  • 맑음대구 16.4℃
  • 구름조금울산 15.7℃
  • 맑음광주 17.4℃
  • 맑음부산 17.7℃
  • 구름많음고창 15.1℃
  • 구름많음제주 21.0℃
  • 구름조금강화 16.5℃
  • 구름많음보은 14.2℃
  • 흐림금산 15.5℃
  • 맑음강진군 15.6℃
  • 구름조금경주시 14.0℃
  • 구름조금거제 16.3℃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그때 그 시절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제1회KBS배 쟁탈 전국장사 씨름대회 (72.9.25)

URL복사


한가위때면 화려하게 씨름대회가 열렸으나 안타깝게도 지금은 사라져가고 있다. 80년대 전성기를 맞이한 씨름 경기에 있어 가장 큰 전환점이 된 시기는 1972년이다. 그해 924일부터26일까지 장충체육관에서는 대한 씨름협회와 KBS가 공동주최하고 문화공보부가 후원한 제1KBS배 쟁탈 전국장사 씨름대회가 열렸다. 이전까지 야외모래판에서 실시하던 것을 실내의 매트에서 하게 되었고 경기가 열리는 3일동안 KBS-TV에서 중계방송을 전국으로 실시하여 전국민이 많은 관심을 가지고 이 경기를 보게 되었던 것이다. 이 대회는 체급에 관계없이 출전하여 토너먼트 예선전을 거쳐 8명이 리그전 형식으로 최종결승을 치뤘다. 씨름단이 잇달아 해체되고 유망선수들이 방송이나 종합격투기등으로 진출하며 침체기를 맞은 지금의 씨름계의 모습과 사뭇 다른 모습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