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9 (금)

  • 흐림동두천 12.1℃
  • 흐림강릉 11.6℃
  • 흐림서울 12.8℃
  • 박무대전 15.0℃
  • 흐림대구 11.4℃
  • 흐림울산 12.0℃
  • 흐림광주 15.1℃
  • 흐림부산 16.3℃
  • 흐림고창 14.9℃
  • 맑음제주 18.2℃
  • 흐림강화 11.7℃
  • 흐림보은 12.9℃
  • 흐림금산 16.8℃
  • 구름많음강진군 18.6℃
  • 흐림경주시 11.8℃
  • 구름많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국방

국방부, 제5차 한·프랑스 국방전략대화 개최

국방부는 4월 18일 오전 서울에서 정석환 국방부 국방정책실장과 알리스 귀통(Alice GUITTON) 프랑스 국방부 국제관계전략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제5차 한‧프랑스 국방전략대화를 개최하고, 지역안보정세 및 양국 국방교류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하였다.
 

정석환 국방정책실장은 ‘9.19 군사합의’의 이행상황을 비롯하여, 최근 한반도 안보정세 및 남북관계 개선 노력에 대해 설명하고,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정착을 진전시켜 나가는 과정에서 프랑스의 적극적인 지지와 협력을 당부하였다. 이에 귀통 본부장은 한반도 긴장완화를 통해 비핵화 대화 분위기를 조성하려는 우리 정부의 노력을 높이 평가하며,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국제사회와 함께 적극 지지할 것이라고 언급하였다.


양측은 그간 추진해 온 양국 국방교류협력 성과를 긍정적으로 평가하며, 지난해 10월 한-프랑스 정상회담 후속조치로서 △고위급 교류, △위‧수탁교육, △해양안보협력, △PKO 협력 등 국방분야에서의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하였다. 이번 국방전략대화는 프랑스와 상호 이해를 증진시키고 신뢰를 구축함으로서 향후 국방교류협력을 포함한 양국 관계의 심화‧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서주석 국방부차관은 한-프랑스 국방전략대화에 앞서 알리스 귀통 본부장을 만난 자리에서,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 관련 프랑스의 유구한 역사를 간직한 성당인 만큼, 프랑스인의 상심이 클 것이라고 말하면서, 우리 국민과 함께 위로의 말씀을 전하였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