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8 (월)

  • 흐림동두천 4.7℃
  • 구름많음강릉 10.3℃
  • 흐림서울 5.7℃
  • 구름많음대전 6.6℃
  • 흐림대구 7.8℃
  • 흐림울산 8.7℃
  • 흐림광주 5.2℃
  • 흐림부산 9.8℃
  • 흐림고창 5.1℃
  • 흐림제주 9.3℃
  • 흐림강화 3.4℃
  • 흐림보은 6.8℃
  • 흐림금산 7.2℃
  • 흐림강진군 6.5℃
  • 구름많음경주시 10.3℃
  • 흐림거제 8.4℃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외교

한-프랑스, 지능형정부의 청사진 모색위해 손잡는다

한-프랑스 전자정부 장관 양자면담 2월 19일 개최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디지털 신기술을 활용한 지능형 정부 분야에서 한국과 프랑스 간 협력이 보다 활성화 될 전망이다.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219일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과 무니르 마주비(Mounir Mahjoubi) 프랑스 디지털부 장관 간 양자회담을 개최한다.

 

양 장관은 201811월 프랑스 파리에서 양국의 인공지능 발전 계획과 데이터 보호정책에 대해서 논의하였고, 이번에 마주비 장관이 방한하면서 김부겸 장관에게 면담을 요청하여 만남이 성사되었다.

 

이번 면담에서 양국은 지능형정부를 통한 행정혁신에 대해서 집중 논의한다. 한국은 최근 추진하는 인공지능 기반의 국민비서서비스, 온라인서비스 접근성 강화, 인공지능 정책보좌관 등을 소개하고, 빅데이터를 활용한 조류독감, 감염병, 화재 관리 등을 설명할 계획이다.

 

프랑스는 인공지능 선진국 도약을 위한 인공지능 계획과 국제적인 인공지능 허브 구축 및 생태계 촉진을 위해 민관협력 에코 시스템 ‘FRANCE IS AI’계획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양국은 정례적인 협력 세미나 등을 개최하는 등 양국의 협력을 더욱 강화하는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한다.

 

김부겸 장관은 프랑스가 요청하였던 Digital-9 회원국 가입에 대해서도 회원국 추가 논의 시 지지하기로 했다. Digital-9은 디지털 선도국 간 전자정부 정책과 기술에 대해서 선제적으로 논의하고 공유하기 위해 2014년 마련된 장관급 회의체(영국, 에스토니아, 캐나다, 이스라엘 등 디지털 선도국 가입)이다.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은 농업국가였던 한국은 전자정부를 통한 정보화로 단기간 내에 발전할 수 있었다,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디지털 신기술을 활용한 디지털 정부에 대해서 국가 간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는데 프랑스를 비롯한 영국, 캐나다 등 디지털 선도국과 협력을 강화하여 한국 디지털 정부의 미래를 철저히 준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