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구름조금동두천 2.0℃
  • 맑음강릉 5.9℃
  • 구름조금서울 5.6℃
  • 맑음대전 4.9℃
  • 맑음대구 5.5℃
  • 맑음울산 5.9℃
  • 맑음광주 7.0℃
  • 맑음부산 8.7℃
  • 맑음고창 2.0℃
  • 맑음제주 11.8℃
  • 구름많음강화 1.9℃
  • 맑음보은 0.8℃
  • 맑음금산 2.5℃
  • 맑음강진군 4.2℃
  • 구름조금경주시 2.8℃
  • 맑음거제 6.4℃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공연/전시/도서

전체기사 보기


전국 여성안심귀갓길 환경개선으로 밤길이 안전한 지역으로 (대한뉴스 한원석 기자)=경찰청은 국민이 범죄로부터 안심하고 평온한 삶을 살아갈 수 있는 생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2020년 셉테드(CPTED) 정책 추진 계획」을 마련했다. 이번 셉테드 정책은 ▵전국 여성안심귀갓길 셉테드 사업 추진 ▵셉테드 전문 범죄예방진단 경찰관(CPO) 역량 강화 및 사업 관리 시스템 구축 ▵셉테드 법·제도 기반 조성 ▵제5회 범죄예방 대상 개최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한다. 국내 셉테드 사업은 2005년 경찰청이 전국 최초로 부천시를 셉테드 시범사업 도시로 선정하여 환경개선 사업을 시작하였다. 이후, 2013년 ‘부산시 범죄예방 환경디자인 사업’, ‘서울시 소금길 조성 사업’ 등이 연달아 추진되었으며, 현재는 지역별 구도심 재생사업과 맞물려 지자체의 주요시책으로 자리 잡았다. 2016년에는 범죄예방진단 경찰관(CPO) 제도를 도입하였고, 전국 경찰서에 배치된 범죄예방진단 경찰관들이 지자체 셉테드 사업에 참여하여 범죄예방진단 결과를 토대로 환경 개선이 이루어지도록 지원하는 등 지자체와 적극적으로 협력해 왔다. 또한, 2018년부터 각 지자체 셉테드 사업 대상에 포함되지 못한 전국 곳곳의 범죄 취약지점을 발굴하고, 범죄예방진단경찰관이 직접

그때 그시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