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0 (토)

  • 맑음동두천 14.2℃
  • 맑음강릉 12.9℃
  • 맑음서울 13.5℃
  • 맑음대전 13.6℃
  • 구름조금대구 10.4℃
  • 구름조금울산 12.2℃
  • 구름조금광주 13.8℃
  • 구름많음부산 13.4℃
  • 구름조금고창 15.1℃
  • 구름많음제주 16.5℃
  • 맑음강화 12.9℃
  • 맑음보은 10.7℃
  • 구름조금금산 11.8℃
  • 구름많음강진군 13.3℃
  • 맑음경주시 10.6℃
  • 구름조금거제 13.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사회

3일 0시 기준 신규확진 543명, 나흘째 500명대

URL복사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3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543명 늘어 누적 104736명이라고 밝혔다.

 

전날(557)보다는 14명 줄었으며 지역별로는 서울 154, 경기 143, 인천 19명 등 수도권이 316명으로, 전체 지역발생의 60.7%를 차지했다.

 

비수도권은 부산 61, 경남 28, 전북 20, 대전 19, 강원·경북 각 16, 충북 11, 대구·세종 각 10, 충남 7, 울산 3, 광주 2, 전남·제주 각 1명 등 총 205(39.3%)이다.

 

주요 감염 사례를 보면 유흥업소, 포장마차, 어린이집 등 다양한 곳을 중심으로 확진자가 발생했다.

 

경남 거제 유흥업소·기업과 관련해선 누적 확진자가 191명이 됐고, 인천 미추홀구 어린이집 집단발병 사례 관련 확진자는 14명으로 늘었다.

 

이 밖에도 실내 체육시설, 대학 기숙사, 동호회, 유흥주점, 어린이집, 음식점 등 시설과 장소를 가리지 않고 감염 사례가 나왔다.

프로필 사진
박혜숙 기자

'정직,정론, 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