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화)

  • 맑음동두천 -7.0℃
  • 맑음강릉 -0.1℃
  • 맑음서울 -3.4℃
  • 맑음대전 -3.3℃
  • 맑음대구 -2.4℃
  • 맑음울산 0.4℃
  • 맑음광주 0.1℃
  • 맑음부산 1.2℃
  • 맑음고창 -1.5℃
  • 구름많음제주 6.9℃
  • 맑음강화 -5.2℃
  • 맑음보은 -6.7℃
  • 맑음금산 -5.8℃
  • 맑음강진군 0.2℃
  • 맑음경주시 0.1℃
  • 맑음거제 2.5℃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사회

21일 중등교원 임용시험, 노량진발 집단감염 속 전국 6만명 응시

임용학원 관련 39명 확진…밀접접촉자 등 검사대상자 564명 별도시험장 응시

URL복사


서울 노량진의 한 대형 임용시험 준비 학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발생한 가운데 21일 중·고교 신규 교원 임용시험이 예정대로 치러진다.

 

확진자는 응시할 수 없으며 자가 격리자와 코로나19 검사대상자는 별도 시험장에서 시험을 치르게 된다.

 

교육부 등에 따르면 이날 전국 각 시·도에서 2021학년도 공립 중·고교 교사 등을 뽑는 임용시험이 진행되며 전국 110개 시험장에서 총 6233명이 응시할 예정이다.

 

노량진의 대형 임용시험 준비 학원에서 수강생과 직원 등 39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이날 자가격리자와 코로나19 검사 대상자에 대한 별도의 조치도 마련됐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응시자는 이날 임용시험에 응시할 수 없다.

 

확진자가 발생한 학원 수강생 등 학원 관련 코로나19 검사대상자는 564명으로 집계됐는데 이들은 별도 시험장에서 시험을 본다.

 

교육당국은 별도 시험장 내 시험실 122개를 확보해 약 900명을 수용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