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4 (금)

  • 맑음동두천 -6.8℃
  • 맑음강릉 0.1℃
  • 맑음서울 -4.3℃
  • 구름조금대전 -3.3℃
  • 맑음대구 -1.2℃
  • 맑음울산 -0.2℃
  • 맑음광주 0.4℃
  • 맑음부산 0.9℃
  • 맑음고창 -0.9℃
  • 흐림제주 7.2℃
  • 구름조금강화 -5.8℃
  • 구름조금보은 -6.9℃
  • 흐림금산 -6.1℃
  • 맑음강진군 1.3℃
  • 맑음경주시 -0.6℃
  • 구름조금거제 2.4℃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치

문대통령, 아세안+3 화상 정상회의…코로나19 극복 위한 연대 강조

URL복사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오후 화상으로 개최된 제23차 아세안+3(한중일) 정상회의에 참석해 지난 4월 코로나 위기 대응을 위해 개최한 아세안+3 특별화상정상회의의 후속조치 이행 사항을 점검하고, 향후 협력 증진 방안을 논의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나라가 올해 한중일 3국 협력 조정국으로서 '코로나19 아세안 대응기금'에 대한 기여 확대를 추진하는 한편 아세안 차원의 '의료물품 비축제도'를 아세안+3 차원으로 확대하기 위한 노력에도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아세안 정상들은 '코로나19 아세안 대응기금' 기여 등 한국의 보건의료분야 지원에 사의를 표하면서 이번에 마련된 '아세안 포괄적 회복 프레임워크'에 기반한 역내 협력 확대에 한중일 3국의 역할을 당부했다.

 

또한 아세안+3 정상들은 자유무역과 다자주의에 입각한 경제금융협력 강화를 위해 '경제금융 회복력에 관한 아세안+3 정상성명'을 채택했다.

 

아세안+3 정상성명에는 아세안+3 경제장관 및 재무장관중앙총재 협력 촉진 시장 개방 등을 통한 공급망 연계성 및 회복력 강화 개방적, 포괄적, 규범 기반의 다자무역체제 지지 연계성 증진을 위한 협력 독려 중소기업 등 코로나19 취약주체의 디지털화 지원을 위한 협력 강화 등 내용이 담겼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및 항구적 평화정착의 실질적 진전을 위한 노력에 대해 설명하고 아세안+3 정상들의 지속적인 지지를 당부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