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화)

  • 맑음동두천 2.1℃
  • 맑음강릉 7.8℃
  • 맑음서울 3.8℃
  • 맑음대전 5.0℃
  • 맑음대구 6.1℃
  • 맑음울산 8.0℃
  • 맑음광주 7.7℃
  • 맑음부산 11.5℃
  • 맑음고창 5.3℃
  • 맑음제주 9.1℃
  • 맑음강화 3.3℃
  • 맑음보은 4.0℃
  • 맑음금산 5.3℃
  • 맑음강진군 9.3℃
  • 맑음경주시 8.0℃
  • 맑음거제 8.6℃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치

윤석열, 건드릴수록 지지율 오르나 대선주자 1위…이낙연·이재명마저 제쳐

여론조사업체 한길리서치가 실시한 차기 대권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24.7%로 1위

URL복사


윤석열 검찰총장이 차기 대통령 후보 지지도 조사에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꺾고 1위에 올랐다. 윤 총장이 여론조사에서 1위에 오른 것은 조사대상에 포함된 이후 처음이다.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대검찰청의 특수활동비 사용내역을 조사하라는 지시 이후에 이뤄진 여론조사로, 정부·여당 압박이 도리어 윤 총장 지지율 증폭하는 것 아니냔 분석이 나온다.

 

이날 여론조사업체 한길리서치가 쿠키뉴스 의뢰로 지난 7~9일 전국 성인 남녀 1022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차기 대권주자 선호도 조사(신뢰수준 95%에 표본오차 ±3.1%포인트)에서 윤 총장 지지율은 24.7%로 나타났다. 이 대표는 22.2%2, 이 지사는 18.4%3위를 차지했다. 이어 무소속 홍준표 의원 5.6%,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4.2%, 정의당 심상정 대표 3.4% 순으로 나타났다.

 

정치성향으로 보면 보수층(34.7%)지지가 가장 많았다. 중도층 27.3%, 진보층 13%도 윤 총장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지역별로는 충청(33.8%)에서 가장 높은 지지율이 나타났다. 이어 부산 ·울산·경남(30.4%)와 대구·경북(27.3%), 인천·경기(26.4%), 서울은(22%), 제주권(15.4%), 강원권 (11.7%) 순이었다.

 

윤 총장 지지율은 60대 이상(31.8%), 20(25.5%)에서 높게 나타났다. 50대는 24.4%, 30대는 19.6%, 40대는 18.4%로 집계됐다.

 

이낙연 대표는 호남(56.1%)에서 압도적인 지지를 받고 있었다. 강원권(36.8%)에서도 다른 후보들과 달리 지지율이 높았다. 이어 서울 20.9%, 제주권 20.5%, 인천·경기 19.5%였다. 부산·울산·경남은 17.0%, 대구·경북은 9.8%로 집계됐다.

 

이재명 지사는 40(30.3%), 인천·경기 (24.3%)에서 지지율이 높게 나타났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