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화)

  • 맑음동두천 2.1℃
  • 맑음강릉 7.8℃
  • 맑음서울 3.8℃
  • 맑음대전 5.0℃
  • 맑음대구 6.1℃
  • 맑음울산 8.0℃
  • 맑음광주 7.7℃
  • 맑음부산 11.5℃
  • 맑음고창 5.3℃
  • 맑음제주 9.1℃
  • 맑음강화 3.3℃
  • 맑음보은 4.0℃
  • 맑음금산 5.3℃
  • 맑음강진군 9.3℃
  • 맑음경주시 8.0℃
  • 맑음거제 8.6℃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그때 그 시절

국전 수상자 및 심사위원 박정희 대통령 예방 (1965년 11월 19일)

URL복사

    

대한민국미술전람회약칭, 국전이다.

1회 국전은 1949년 경복궁미술관에서 열렸다.

심사위원장 고희동을 중심으로 선전 출신작가들이 많이 참여해 대통령상은 유경채, 국무총리상은 서세옥이 받아 서양화 출품작이 압도하는 현상을 보였다. 2회 국전은 6·25전쟁이 끝난 1953년에 열렸으며, 1959년까지는 전쟁으로 인해 참여율이 적었고 서양화가 대부분의 상을 차지했다.

출품작의 성향은 1960년대까지 구상양식이 주류를 이루었으며 1970년대에는 화단에서 비구상양식이 우세했으며 외국에서 공부하고 돌아온 작가들이 늘어나 국제전에 출품할 수 있는 기회가 넓어짐에 따라 국제전의 참여경력이 중시되고 주목을 받게 되었다.

한편 원로작가들의 사망·은퇴 등으로 심사위원에 세대교체가 이루어지면서 국전폐지론이 조성되어 1980년 제30회를 끝으로 국전은 막을 내렸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