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2 (목)

  • 맑음동두천 13.8℃
  • 맑음강릉 16.2℃
  • 맑음서울 14.1℃
  • 구름많음대전 14.1℃
  • 구름많음대구 15.1℃
  • 맑음울산 15.0℃
  • 구름많음광주 14.6℃
  • 맑음부산 15.7℃
  • 구름많음고창 14.6℃
  • 구름조금제주 13.1℃
  • 맑음강화 10.6℃
  • 구름많음보은 13.1℃
  • 구름많음금산 13.0℃
  • 구름조금강진군 14.8℃
  • 맑음경주시 15.7℃
  • 맑음거제 14.9℃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사회

경상북도경제진흥원, 코로나19 위기에 처한 중소기업에게 인건비 지원

기업의 자금사정을 감안하여 분기별 지급하던 인건비를 매월 지급 계획


(대한뉴스 김기준 기자)=경상북도와 경상북도경제진흥원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침체 국면에 치닫고 있는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중소기업청년일자리지원사업참여기업을 모집하여 320일에 중소기업 153개사(청년 200)를 지원 기업으로 선정하였다.

이번 사업에 선정된 중소기업은 향후 2년간 인건비 월 200만원씩 2년간 최대 4,80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되어, 코로나19 피해 극복의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중소기업청년일자리지원사업은 지난 2018년 행정안전부의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공모사업에 처음 선정되어 도내 중소기업에 근무하는 청년의 인건비를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국비 154, 지방비(·시군) 132억 등 전국 최대 규모의 사업비를 투입해 중소기업 730개사(청년 1,195) 인건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중소기업의 어려움을 반영하여 분기 단위로 지급하던 인건비를 매월 지원으로 변경하여, 중소기업의 어려운 자금사정을 해소하는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중소기업청년일자리지원사업을 받고 있는 참여기업 대표는 코로나19로 인해 매출 감소, 가동률 하락 등 어려운 상황에서 인건비를 직접 지원받게 되어 고용유지에 큰 도움이 되고 있으며, 이 기회를 잘 살려 코로나19로 침체된 경기를 극복해 나갈 수 있는 밑거름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전창록 원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지역 경기는 침체되고, 지역 중소기업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시점에서 경상북도 중소기업청년일자리지원사업은 중소기업에게 는 가뭄의 단비와 같고, 청년들에게는 극심한 취업난 극복의 새로운 희망이 되는 계기가 될 것이며, 또한 코로나19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중소기업이 조속히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사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