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1 (일)

  • 맑음동두천 19.2℃
  • 맑음강릉 18.2℃
  • 구름많음서울 19.9℃
  • 구름조금대전 21.7℃
  • 흐림대구 21.2℃
  • 흐림울산 17.8℃
  • 흐림광주 21.0℃
  • 흐림부산 18.7℃
  • 구름많음고창 20.3℃
  • 제주 20.0℃
  • 구름조금강화 17.2℃
  • 구름많음보은 16.5℃
  • 구름많음금산 19.0℃
  • 흐림강진군 19.4℃
  • 흐림경주시 18.7℃
  • 흐림거제 18.1℃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충남/충북/대전/세종

양승조 충남지사, 행정수도 완성에 힘 보탤 것

공직자 대상 특강·기자간담회 참석

(대한뉴스 박청식 기자)=양승조 충남지사가 5일 세종특별자치시청을 방문, 대한민국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세종시가 행정중심복합도시를 넘어 실질적인 행정수도로 가는데 책임감과 애정을 갖고 힘을 보탤 것이라고 강조했다.

 

양승조 지사는 이날 세종시청 여민실에서 세종시 공직자를 대상으로 위기 속 대한민국, 미래를 말하다를 주제로 특강을 진행했다.

 

이번 특강은 지난 3일 충남도청에서 실시된 이춘희 시장의 특강에 대한 화답 형식으로 진행됐으며, 저출산 고령화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양 지사의 평소 소신과 충남도의 정책사례를 공유하는 자리가 됐다.

 

이 자리에서 이춘희 시장은 양승조 지사를 소개하며 “10년 전 오늘이 바로 양승조 지사가 행정중심복합도시 원안 사수를 위해 22일간의 단식을 마무리하던 날이라며 오늘의 세종시가 있기까지 양 지사가 보내준 애정에 깊은 감사의 뜻을 전한다고 말했다.

 

단상에 오른 양 지사는 대한민국의 위기를 사회양극화, 고령화, 저출산으로 꼽고, 이를 극복하기 위한 충남도정의 정책기조와 구체적인 정책사례를 설명했다.

 

특강을 마친 양 지사는 이춘희 시장과 함께 시청 정음실로 자리를 옮겨 출입 언론인들과 간담회를 갖고, 세종시-충남도 간 상생협력 방안 등을 소개했다.

 


양 지사는 대한민국의 가장 심각한 문제는 수도권 집중으로 인한 불균형 발전 문제라고 지적하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서는 상징적으로라도 세종시를 실질적인 행정수도로 완성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양 지사는 구체적인 방안으로  국회 세종의사당  헌법 개정을 통한 청와대 이전 등이 필요하다며 충청권 정책 공조를 통해 충남도도 힘을 보탤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이춘희 시장은 21대 총선 과정에서 행정수도 개헌과 지방자치법, 세종시법 개정이 의제화 되도록 노력하는 것과 동시에 충남의 혁신도시 처리가 중점과제화 되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화답했다.

 

이 시장은 충청권이 광역 도시 간 역할과 기능을 분담해 대한민국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끌어야 한다앞으로도 충남도와 협력 효과를 극대화 할 수 있도록 구체적인 협력 과제를 발굴,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