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7 (목)

  • 맑음동두천 0.5℃
  • 흐림강릉 2.3℃
  • 맑음서울 3.6℃
  • 구름많음대전 4.5℃
  • 흐림대구 5.5℃
  • 울산 5.8℃
  • 맑음광주 2.9℃
  • 부산 6.2℃
  • 흐림고창 1.4℃
  • 맑음제주 7.6℃
  • 맑음강화 3.4℃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2.1℃
  • 맑음강진군 3.5℃
  • 맑음경주시 4.6℃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치

신종 코로나 경제 영향 최소화, 꼼꼼히 점검해 적기 대응

홍 부총리 “조기 종식 안 되면 경기하방 압력 우려”…“보건용 마스크 수급에는 문제없어”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3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로 인한 중국 및 글로벌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시나리오별로 철저히 분석해 국내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겠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관련 관계부처 장관회의를 열고 이번 사태로 인한 영향을 신속히 파악할 수 있는 다양한 속보지표를 개발해 꼼꼼하게 점검하고 적기에 정책대응을 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정부는 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사스) 등 과거 감염병 사태가 국내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방한 관광객 감소, 외부 활동 자체에 따른 내수 위축, 감염증 발병국의 내수·생산 위축으로 인한 수출 감소 등 3가지로 분석했다.

 

홍 부총리는 수출, 음식·숙박업, 관광, 운수·물류, 중소기업, 자영업자 등 업종·분야에 소관 부처별로 별도 대응반을 두고 현장실태를 파악하고 있다당장 수출 기업에 대해서는 경영 애로 해소와 시장 다변화 등을 중심으로 2월 중 수출 지원 대책을 세우고 내수 피해 우려 업종에 대해서는 정책 자금 지원 강화 방안을 신속히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 전개 상황을 예단하기 어려운데다 조기 종식이 이뤄지지 않을 경우 경기 하방 압력으로 작용할 수 있을 것이라는 우려 때문이다.

 

홍 부총리는 지금 가장 중요한 것은 철저한 방역을 통해 인명피해 없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을 막고 이 감염병 사태를 조기에 종식시키는 것이라며 아울러 경제 파급영향을 최소화하고 경기회복의 모멘텀을 지켜내는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러스 감염 예방을 위한 보건용 마스크의 수급에는 큰 문제가 없는 것으로 판단했다.

 

홍 부총리는 일부 유통단계에서 매점매석, 거래 교란 행위 등으로 불안이 야기됐지만, 수급에는 전혀 문제가 없다향후 마스크 수급 안정을 위한 조치를 시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부에 따르면 지난 주말 기준 KF94, KF99, KF80 등 보건용 마스크의 일일 생산량은 약 800만개, 일일 출하량은 약 1300만개다.

 

정부는 지방자치단체와 합동 점검 단속반을 꾸린 데 이어 마스크 매점매석 행위 금지 고시를 늦어도 이달 26일에는 공포한다는 예정이다.

 

담합 등을 통한 가격 인상 등 시장 교란 행위가 있으면 처벌하도록 하고, 마스크 수급을 심각하게 저해하면 물가안정법 같은 긴급 수급 조정 조치도 강구할 계획이다.

 

향후 정부는 긴급경제장관회의와 경제활력대책회의를 활용해 이번 사태의 경제 분야 파급영향을 점검,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