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3 (수)

  • 구름조금동두천 13.6℃
  • 구름많음강릉 13.7℃
  • 구름많음서울 16.0℃
  • 흐림대전 14.7℃
  • 흐림대구 14.6℃
  • 흐림울산 18.2℃
  • 흐림광주 16.0℃
  • 구름많음부산 17.7℃
  • 흐림고창 14.7℃
  • 구름조금제주 20.2℃
  • 구름많음강화 15.5℃
  • 흐림보은 10.7℃
  • 흐림금산 12.5℃
  • 흐림강진군 14.2℃
  • 흐림경주시 17.0℃
  • 구름많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문화

제21회 양성평등 미디어상 시상식 개최

마부작침 ‘성폭력 보도 3부작’ 대통령상 수상

URL복사

여성가족부 산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원장 나윤경)은 12월 5일(목) 오후 페럼타워 페럼홀(서울 중구 소재)에서 ‘제21회 양성평등 미디어상’ 시상식을 통해, 방송프로그램 14편/보도물 10편에 대한 시상을 진행했다.
 


방송부문 대상(대통령상)을 수상한 SBS <8뉴스> 마부작침 ‘성폭력 보도 3부작’은 데이터에 기반한 탐사보도를 통해, 한국사회에서 제대로 처벌되지 않고 있는 대표적 성폭력 범죄들을 데이터로 분석하고 대안을 모색하고자 노력했다.  특히 불법촬영, 청소년 성매매, 가정폭력에 대한 사회 문제들을 세가지 프로젝트로 나누고, 관련 범죄가 근절되지 않는 원인과 현 제도의 문제점을 실증적으로 접근한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방송부문 최우수상(여성가족부장관상)에는 <tbs TV 민생연구소-여성 비정규직 노동자 시리즈>, <CBS-말하는 몸, 내가 쓰는 ‘헝거’>, <KBS 거리의 만찬-아이들이 묻습니다.>, <MBC-기억록, 100년을 탐험하다>, <KBS 뉴스9-여성 살인의 전조 ‘스토킹’>, <KBS 회사가기 싫어-슈퍼우먼은 없다 외>, <SBS 8뉴스-체육계 성폭력 연속보도> 등 7편이 수상했다. 그 외 방송부문 우수상(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장상)에는 <EBS 뉴스-‘연중기획 가족의 탄생-가족을 구성할 권리’>, <tvN 삼시세끼-산촌편>, <원주MBC 라디오-미투 없는 세상>, <UBC울산방송 시사본부U-긴급진단 가스점검원, 그들의 목소리>, <KBS-나의 독립영웅>, <SBS 스브스뉴스-스쿨미투는 졸업하지 않았다> 등 6편이 선정됐다.


한편, 보도부문 대상(국무총리상)은 ‘미투 운동’ 이후 1년 동안 한국사회의 변화를 돌아보고, ‘피해자다움’의 굴레가 씌워지는 통념을 짚어 현실 변화를 촉구하는 <한겨레신문사-미투, 용기가 만든 1년>이 수상했다. 보도부문 최우수상(여성가족부장관상)으로는 <경향신문-여성 변호사 합격률 50%시대의 그늘>, <CBS노컷뉴스-일상의 공포 ‘디지털 성범죄’>, <미디어 오늘-기자들 단톡방 성희롱>, <중앙일보-듣다보면 똑똑해지는 라이프>, <한겨레신문사-강간죄 패러다임을 바꾸자>가 선정됐으며, 우수상에는 <서울신문-열여덞 부모, 벼랑에 서다>, <경향신문-키우며 자라는 아빠>, <매일경제신문-여성이 안전한 사회>, <서울신문-2019 이주민 리포트: 코리안 드림의 배신> 등이 수상했다.


나윤경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장은 “성평등한 일상과 문화가 그 어느 때보다 절실한 이 때 방송언론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일상 속 성평등 의식 확산과 실천을 위한 방송‧언론계의 노력이 지속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