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9 (월)

  • 흐림동두천 28.0℃
  • 흐림강릉 26.2℃
  • 흐림서울 27.2℃
  • 대전 25.2℃
  • 천둥번개대구 26.5℃
  • 구름조금울산 28.8℃
  • 흐림광주 27.4℃
  • 구름많음부산 28.3℃
  • 흐림고창 27.0℃
  • 흐림제주 25.9℃
  • 흐림강화 27.2℃
  • 흐림보은 25.8℃
  • 흐림금산 25.1℃
  • 흐림강진군 26.2℃
  • 구름많음경주시 27.9℃
  • 구름많음거제 29.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국방

군(軍), 태풍 ‘링링’ 피해복구 신속 지원

피해가옥 정비 지원, 수목 정리 등 삶의 터전 조기 정상화에 진력

국방부는 제주, 포천, 가평 등 태풍 피해를 입은 지역에 9월 7일부터 장병 3,300여명을 투입해 신속한 피해복구를 지원하고 있다. 태풍이 지나 간 9월 7일에는 제주도에 주둔하고 있는 해병 9여단 장병들이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서귀포 지역 체육관 지붕파손에 의한 잔해물 제거를 신속 지원하였다. 9월 8일에는 육군 25사단, 해병 9여단에서 제주도, 경기도 파주 등지에서 감귤하우스 철거, 인삼밭 차양막 정리, 낙과 회수 등 대민지원을 실시하였다. 

특히, 이번 태풍으로 인해 수확기에 접어든 농작물 피해가 많이 발생한 것과 관련하여 국방부는 군 주둔지별로 가용 자산을 총동원해 피해복구를 지원하도록 하고 있다. 오늘 9월 9일은 인천, 가평, 포천 등지에 장병 2,800여명을 투입해 벼 세우기, 낙과 수확, 시설하우스 철거, 피해가옥 정비 지원, 수목정리 등을 지원한다. 

국방부는 이번 태풍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의 삶의 터전을 하루빨리 정상화할 수 있도록 대민지원 요청이 있을 경우 적극 지원할 것이다.  국방부는 각 지자체 단위로 군 연락관을 파견하여 적극적으로 대민지원 소요를 확인하고 있으며, 추석 이전에 피해복구가 완료될 수 있도록 복구 장비와 물자를 신속하게 지원할 계획이다.      

정경두 국방부장관은 “장병들의 안전이 확보된 가운데, 적극적으로 피해복구 지원을 실시해 피해를 입은 국민들의 아픔을 달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향후에도 국방부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지방자치단체 등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바탕으로 신속한 피해복구 활동을 펼치는 등 국민을 위하고 국민과 함께 하는 군대로서의 소임을 다할 예정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