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9 (금)

  • 흐림동두천 10.8℃
  • 흐림강릉 11.9℃
  • 흐림서울 12.1℃
  • 흐림대전 14.6℃
  • 흐림대구 11.4℃
  • 흐림울산 12.0℃
  • 흐림광주 14.9℃
  • 흐림부산 15.2℃
  • 흐림고창 14.2℃
  • 맑음제주 17.2℃
  • 흐림강화 11.2℃
  • 흐림보은 12.9℃
  • 흐림금산 15.2℃
  • 흐림강진군 16.7℃
  • 흐림경주시 11.5℃
  • 구름조금거제 16.5℃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환경/인권/복지

국립생태원, 바다거북과 플라스틱 기획전 개최

4월 19일부터 4개월간 플라스틱 남용의 위험성 알리는 특별 전시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원장 박용목)은 생태계에 대한 플라스틱의 위험성을 알리는 ‘바다거북과 플라스틱 기획전’을 4월 19일부터 4개월간 충남 서천군 국립생태원 에코리움 전시관에서 개최한다. 이번 기획전은 무분별한 플라스틱 사용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워주고 플라스틱으로 고통받는 바다거북 등 생태계의 현실을 그림판(일러스트), 조형물 등으로 다채롭게 표현했다.    

 

먼저 꼬마 바다거북 캐릭터인 ‘부기부기’가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대형 그림판 3개가 전시관을 채운다.  대형 그림판은 플라스틱이 바다로 유입되는 과정과 이로 인해 생존에 위협을 받는 바다 생태계를 흥미롭게 표현했다. 플라스틱 남용의 문제점, 해양동물이 플라스틱을 먹는 이유 등을 관람객들이 자연스럽게 알 수 있도록 구성했다. 바다거북의 경우 플라스틱을 먹이로 착각하고 먹는데다 이빨이 없어 씹지 않고 삼켜 생명을 잃는 경우가 많다.


전시관 한편에는 2.9m×1.4m×1.3m 크기의 수족관에 푸른바다거북 3마리가 관람객을 맞이한다. 이 푸른바다거북들은 여수한화아쿠아플라넷이 지난 4월 15일 무상으로 국립생태원에 제공한 것이다. 2016년 12월에 여수한화아쿠아플라넷에서 부화한 개체들로 등갑 길이가 평균 30㎝인 어린 개체들이다. 성체가 되면 등갑 길이가 최대 1.8m에 달하고 수명이 평균 75년에 이른다.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시아 얕은 바다에서 산란을 하고 6월에서 11월 사이 제주연안 및 남해안에서 출현한다. 이밖에 가마우지를 소재로 ‘플라스틱 쓰레기로 살 곳을 잃어 사라진 새의 빈자리’라는 주제의 조형물이 선보인다.


국립생태원은 이번 기획전과 함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공유행사인 ‘바다거북과 약속해요’를 전시기간 동안 진행한다. 이 행사는 전시를 관람하고 스스로 지킬 수 있는 약속 5가지 중 하나를 선택하여 본인의 페이스북 등에 글을 올리면 전시가 끝나고 9월 중순 추첨을 거쳐 통컵(머그컵) 등의 친환경기념품을 준다. 약속 5가지란‘ ▲ 일회용품 사용을 줄일게 ▲ 비닐봉지 대신 장바구니를 쓸게 ▲ 일회용 플라스틱컵 대신 개인물병을 이용할게 ▲ 플라스틱은 꼭 분리배출 할게 ▲ 플라스틱 비닐로 과대포장된 제품은 사지 않을게’이다.


박용목 국립생태원장은 “이번 기획전은 무분별한 플라스틱 사용은 환경을 오염시키고, 생태계를 파괴하여 결국 우리 인간에게 위협으로 돌아온다는 교훈을 준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