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15 (일)

  • -동두천 30.5℃
  • -강릉 34.0℃
  • 맑음서울 31.4℃
  • 구름조금대전 33.0℃
  • 맑음대구 34.7℃
  • 맑음울산 32.0℃
  • 맑음광주 32.9℃
  • 맑음부산 29.6℃
  • -고창 32.6℃
  • 맑음제주 28.7℃
  • -강화 29.0℃
  • -보은 32.4℃
  • -금산 32.7℃
  • -강진군 32.9℃
  • -경주시 34.6℃
  • -거제 34.2℃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한방칼럼_여성의 적, 생리통

   















백운당한의원 김영섭 원장

 

인간이 여성과 남성 두 가지 성으로 나뉘어져 있다는 것은 말을 할 필요가 없는 진리이다. 이 두 가지 성에 있어 그 차이는 실로 엄청나다고 할 수 있다.

서로가 보완관계를 가지면서도 서로의 역할은 기본적인 신진대사구조만 일부 같을 뿐 인체의 메커니즘은 판이하게 다른 부분이 많다.

대표적인 것이 출산기능인데 때문에 여성에게 있어 출산을 위한 생리적 작용은 매우 소중한 것이다. 그러나 그동안 남녀의 성 차별이라던가 여성의 생리에 대하여는 거의 터부시하다시피 했기 때문에 현대 의학적으로는 이해하지 못 할 만큼 무지하기도 했다.

 

여성에게 있어 가장 대표적인 생리현상은 매월 일어나는 월경을 들 수 있는데, 월경(Menses)이란 성숙된 여자의 자궁점막에서 일어나는 생리적인 주기적 출혈로 여성에게는 매우 중요한 문제이다.

매월 반복되는 생리 시 배가 아프다던가, 허리 심지어는 몸 전체가 아파서 통증을 호소하는 경우가 있는데 흔히 생리통 또는 월경통이라고 부른다. 또 한방에서는 혈기통(血氣痛월신통(月信痛통경(痛經) 등의 이름으로 불리기도 한다.

보통 생리통의 원인은 냉으로 인해서 혈행(血行)이 의체 되어 일어나기도 하고 기()의 울체로 인하여 발생한다고 보며, 또 어혈(瘀血)로 인한 것이 라는 생각도 많다

생리통은 크게 전신에 통증이 오는 경우와 복통, 그리고 요통을 일으키는 경우가 있고 그 외에 소화 장애와 부종을 수반하기도 한다.

전신적인 신통(身痛)의 경우 월경 전에 나타나는 것과 월경 중, 그리고 월경 후에 나타나는 것으로 나누는데 월경전의 생리통의 원인은 몸이 허한데다 찬바람을 쐬었을 때, 혹은 습담에 기인하는 경우가 많다.

월경 중에 발생하는 생리통의 경우 바깥의 찬바람을 많이 쐰 외감성의 경우와 몸이 차갑게 느껴져 평소 차다고 호소하는 사람에게서 많이 나타난다.

또 월경 후에 발생하는 생리통의 경우 월경출혈이 과다하거나 간기(肝氣)가 울체 되어 월경출혈이 충분히 소통되지 못하여 발생하게 되는 것이다.

 

월경 시 복통을 일으키는 것을 한방에서는 경행복통(經行腹痛)이라 하는데 이는 월경 시에 심한 복통을 수반한다는 뜻이다.

경행복통 역시 생리전과 생리 중, 그리고 생리 후에 발생하는 것으로 나누는데 대체로 여성의 자궁이 허하면서 차가울 때, 또는 기()와 혈()이 울체 되었을 때는 생리 전에 심한 복통이 일어난다.

그리고 간()과 비장(脾臟)이 손상되고 신경과로, 우울증, 울화 등으로 기혈이 손상되면 생리를 하면서 심한 복통이 발생하게 된다.

생리 후에 일어나는 복통은 몸에 찬 기운이 과다하여, 축적된 상태이거나 간기(肝氣)가 손상되어 나타나는 경우가 많다.

이처럼 월경 중에 가장 많이 호소하는 생리통으로 전신통, 발열, 복통 등이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지만, 때로 심한 소화 장애를 일으키기도 하며 구토와 설사를 수반하기도 한다.

 

생리주기가 되면 누구나 신경이 과민해지고 자율신경의 기능이 실조되기 쉽다. 특히 선천적으로 소화기계의 비위계통이 허약하거나, 간화(肝火)가 동()하여 화를 잘 내는 사람들은 조건반사성의 구토 또는 설사를 일으키며 변비를 호소하는 경우도 있다.

또 월경이 시작되면 몸이 붓는 부종이 생겨 자고 일어나면 얼굴이 푸석하고 화장이 잘 먹지 않아 오히려 신경을 자극하는 수 도 있다.

이럴 때 어김없이 아랫배가 아프며 변비까지 동반하는 경우가 생기게 된다.

양약의 일시적인 진통효과와는 달리 한방에서의 생리통과 생리불순 등에는 각각의 체질과 증상에 따라 당귀작약산(當歸芍藥散계지복령환(桂枝茯苓丸도핵승기탕(桃核承氣湯절충음(折衝飮대건중탕(大建中湯당귀건중탕(當歸建中湯정기천향탕(正氣天香湯향소산(香蘇散) 등의 처방을 사용한다.

 

 

생리 시 만약에 놀라거나 노하거나 과도하게 육체적인 노동을 할 경우 기혈이 문란 해 지고 경맥이 제대로 순환하지 못하여 반드시 질환이나 질병이 생기게 된다.

때문에 생리 시에는 가급적 하복부와 복부를 따뜻하게 감싸주어 냉하지 않도록 유지하여야 할 것이며, 몸과 마음을 근신하여야 한다. 그리고 이때는 저항력이 약해지므로 바깥의 바람을 피하고 목욕을 금하고 음식에 주의하여야 하는데 날 음식, 찬 음식, 매운 음식, 신 음식을 피하고 정신을 밝게 유지하며 무리한 운동과 성관계는 가급적 금하여야 한다.

 

21세의 K양은 미혼여성이며 체격과 영양은 보통이었다. 이 여성에게는 두 가지 지병이 있었는데 하나는 5년 전부터 해마다 가을에서 겨울에 걸쳐 양쪽손톱이 터지고 허물이 벗겨져 붉은 살점이 노출되어 참기 어려운 통증이 있어서 반년간은 손끝을 사용하는 일을 전혀 할 수 없었다.

또 하나는 매월 월경이 시작되는 2일전부터 월경기간 중 생리통이 극심하므로 매달 월경시작 전 2일부터 방에 들어가 자리에 누워 지냈다. 집안 식구가 지나가는 발소리에도 통증이 가해질 정도로 민감하였으므로 오랫동안 전혀 손을 쓸 수가 없었다. 생리통 때문에 일주일간 자리에 누워있는 것은 상례가 되었고, 이러한 상태로는 결혼도 할 수 없겠다는 것이었다.

생리동안에는 신경이 과민하기 때문에 식구들은 말붙이기조차 꺼려했고, 단식투쟁이나 하는 것처럼 먹는 것조차 멀리하게 되고 생리 전에는 냉 대하가 심하여 간혹 음부가 가려울 때도 있고 자기 코에도 심한 냄새가 나면서 동시에 허리도 통증이 온다는 것이다.

 

친지의 소개로 필자를 찾아 왔는데, 손발이 냉하고 손톱이 트는 데는 온경화혈제에다 꿀을 타서 먹으면 좋다는 경험처방을 토대로 매일 2첩씩 2~3회 투약을 시작하고 2~3일 만에 그토록 맹렬하던 생리통이 없어진 것이다.

계속해서 1개월을 투약하니 트던 손끝마저 아물기 시작하며 2개월째 되어서는 깨끗이 건강할 때의 손과 같이 나았다는 것이다.

그뿐 아니라 꿀 타는 약을 복용 후는 그토록 심하던 대하증과 냄새도 어느덧 사라졌다는 것이다. 한방에서도 극렬한 생리통은 쉽게 치유되지만 냉대하에는 끈기 있는 치료를 권하고 싶다.




배너